You are here:--‘출판대국’ 일본 종이책 판매량 뚝…20년 전의 절반 수준,만화책 매출 전년보다 12% 감소…20년째 줄어

‘출판대국’ 일본 종이책 판매량 뚝…20년 전의 절반 수준,만화책 매출 전년보다 12% 감소…20년째 줄어

‘출판대국’ 일본 종이책 판매량 뚝…20년 전의 절반 수준
일본 만화 판매량은 지난해 대비 10% 감소했다./연합뉴스

출판대국 일본에서도 종이책이 사라져가고 있다.

26일 도쿄신문은 종이책 판매액이 약 20년 사이에 절반으로 줄었고 종이 만화 단행본 출간도 격감했다고 밝혔다. 도쿄 출판과학연구소의 조사에 따르면 올해 종이만화 단행본 매출은 전년보다 12% 줄었다. 오랜 기간 인기를 누렸던 작품들이 완결된 반면 새로운 히트작이 나오지 않는 데 따른 매출 부진으로 분석된다.

올해 만화 단행본을 포함한 잡지 매출은 전년보다 10% 정도 감소한 약 6,600억 엔으로 보인다. 서적은 전년과 비교하면 3% 정도 줄어드는 약 7,150억 엔으로 전망된다. 잡지는 20년, 서적은 11년째 판매실적이 줄어들고 있다. 서적과 잡지를 합한 올해 종이 출판물 추정 판매 금액은 1조3,700억 엔(약 13조477억 원)으로 호황기였던 1996년의 약 52% 수준까지 감소했다.

By | 2017-12-27T08:36:28+00:00 12월 27th, 2017|Categories: 새소식|0 Comments

About the Author: